<전문>


애청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

주일 시사자키 진행을 맡은 김용민입니다.

갑자기 이 대통령 생각이 납니다.

이 대통령은 교회 장롭니다.

이 대통령은 대표적인 친미주의자입니다.

이 대통령은 친일파와 손 잡았습니다.

이 대통령은 정적을 정치적 타살했다는 비난을 듣고 있습니다.

이 대통령은 북한을 자극해 결국 도발하도록 조장한 게 아니냐는 의혹도 사고 있습니다.

이 대통령은 야당을 인정하려 들지 않았습니다.

따라서 정치는 날마다 꼬였습니다.

이 대통령 주변에는 아첨꾼들로 들끓었습니다.

이 대통령은 반정부 시위가 일어나니까 경찰을 앞세워서 가혹하게 탄압했습니다.

이 대통령은 그러다가 권좌에서 쫓겨나게 됩니다.

이 대통령은 해외로 망명하더니 그곳에서 비극적인 최후를 맡게 됩니다.

이 대통령은 결국 국민들의 외면으로 국장이 아닌 가족장으로 쓸쓸하게 세상과 작별하게 됩니다.

여기서 말하는 이 대통령은 이승만 대통령입니다 현재까지는...




진정한 용사...ㄷㄷㄷ

기가막힌 반전?이네요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