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 앱(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직접 연주하고 노래한 영상으로 주목받으면서 이른바 '아이폰녀'라는 별칭이 주어진 네티즌이 두번째 연주영상을 23일 트위터에 전격 공개했다.

‘아이폰녀’는 비욘세의 ‘Irreplaceable(이리플레이서블)’에 이어 두 번째로 레이디가가의 ‘Pokerface(포커페이스)’를 선보였다.

우리말로 "1탄 동영상을 보아줘 감사하다"는 인사와 함께 시작한 동영상은 이어 일본어, 영어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

'아이폰녀'는 각각의 아이폰을 두드리며 자신이 연주할 곡의 비트와 멜로디를 들려준다. 워밍업을 마친 뒤 본격적으로 팝가수 레이디가가의 포커페이스(Poker Face)를 연주하며 노래한다.

이번 연주에 사용된 애플리케이션은 '아이엠티페인(I am T-Pain)', '비트메이커(Beat Maker)', '엔로그 신디사이저(Nlog synthesizer)' 3가지다.

이 영상은 트위터를 통해 국내외로 삽시간에 퍼져나가면서 네티즌의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국내 네티즌은 트위터를 통해 "취미로 하기에는 가창력이 너무 좋다", "트위터스타 1호 예감", "한번 보면 헤어나올수 없는 영상", "앱 활용의 고수" 등의 글을 남기고 있다. 또한 '아이폰녀'의 영상을 감상한 외국 네티즌들도 트위터에 "원더풀" 등 뜨거운 반응을 나타내고 있다.

한편 아이폰녀는 이에 앞서 15일 아이폰 3대로 팝가수 비욘세의 '이리플레이서블(Irreplaceable)'을 연주하고 열창해 인터넷에서 인기몰이를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