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4 댓글 12
'판'이 바뀌고 있다.

라임·옵티머스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이 박근혜 청와대에서 활동한 인사를 '옵티머스 로비스트'로 보고 소환조사하고, 그밖에 다른 야당 인사들도 관련 의혹에 연루된 것으로 드러나면서다. 특히 라임 자산운용의 주범으로 지목된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은 변호인을 통해 "검찰이 여권을 겨냥한 짜 맞추기 수사를 했다"는 옥중 입장문을 발표하기도 했다. "라임·옵티머스 사건은 현 여권 실세들이 연루된 권력형 게이트"라고 규정한 국민의힘 입장에선 당혹스러울 수밖에 없다.

더불어민주당은 16일 국정감사에서 검찰의 박근혜 청와대 관계자 소환 등을 거론하면서 라임·옵티머스 사건을 권력형 게이트로 볼 수 없다고 주장했다.


https://news.v.daum.net/v/20201016172540384


  • 뷰리파이터 2020.10.16 21:01
    이럴줄 알았다.. 다 밝혀져라! 피해자들은 뭔 죄냐고
  • 카스티엘 2020.10.16 21:33
    어쩜 하나같이들 다 저러냐
    안엃힌게뭐나 국혐당은
  • 멋쩌부러 2020.10.16 23:35
    검찰이 또..? 그 검찰에 그 자한당..
  • 산토니니 2020.10.16 23:36
    이 세상 모든 부정부패가 모이는 그 곳
    국민의 짐
  • 헬로우나무빵 2020.10.16 23:36
    짜장도 압수수색 해야지

    이 사건에서 검찰은 절대 신뢰할수가 없으니 검찰출신이 전면베재된 수사팀이 필요함
  • 오래쓸닉넴하응 2020.10.16 23:39
    익성때 처럼 어 파보니 우리편이네 야 덮어
    검새들 진짜 썩어도 이렇게까지 썩었는지 진짜 몰랐네요
  • 노란푸딩 2020.10.16 23:55
    그 사람 입에서 야당인사가 나온 이상 그 쪽에서 덮으라고 온갖 로비질해대겠지

    대단하다 대단해
  • 씽싱 2020.10.17 00:18
    우리나라 권력형 비리의 최종역은 자유당이지. 그 중간에 재벌이나 검찰이 걸치고
  • 느릎나무 2020.10.17 00:19
    공수처만들어서 1호사건으로 만들면 되겠네...
    근데 윤석열이 손을 댈때마다 뭔가 이상하게 흘러가는데 이쯤되면 다크나이트 아님? ㅋㅋㅋ
    공수처 만들라고 발악중임 ㅋㅋㅋㅋ
  • 바이시 2020.10.17 00:27
    특검하자고 난리던데 계속 특검얘기 꺼낼지가 궁금하네ㅋㅋㅋㅋ
  • 봄짱아 2020.10.17 00:42
    국짐당 말처럼 권력형 게이트 맞네 ㅋㅋ
  • 하늘지기™ 2020.10.17 00:50
    판이 사라졌으면 사라졌지 안 바뀜
    어떤 증거가 나오더라도 수사는 여당을 향해서만 함
    언론들도 절대 야당에 불리한 뉴스는 언급안할거에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7933 교무실 청소를 학생이?..'인성교육' 주장에, 인권위는 "인권침해" 13 마프 2021.02.08
77932 50대 배달기사 숨지게 한 만취운전 20대..당시 120km/h 과속 10 노란푸딩 2021.02.08
77931 국보1호 숭례문→국보 숭례문, 문화재 지정번호 없앤다 9 오래쓸닉넴하응 2021.02.08
77930 조국 때와는 너무 다른 검찰의 연고대 수사 13 또다른시작 2021.02.08
77929 "대개미 사기극?" 현대차·기아차 '애플카' 부인공시에 개미 뿔났다 10 빠리지앙 2021.02.08
77928 10년 전 형이 물려받은 10억 아파트.."2억5000만원은 내 것" 3 뷰리파이터 2021.02.08
77927 애플과 협의 결렬전 현대차 주식 판 임원들..차익 3배까지도 10 앙주르 2021.02.08
77926 여의도 순복음교회에서 전교인에게 나눠준 코로나치료제 13 콩가콩가 2021.02.08
77925 '애플카' 중단 소식에..현대차그룹 시총 13조 '증발' 11 아우름이 2021.02.08
77924 아사히맥주 국내 철수설 솔솔..롯데아사히 희망퇴직 받는다 8 스윗캣 2021.02.08
77923 최숙현 여론 식은 뒤 '보복'.."다음 번엔 누가 나설까요?" 6 Bean 2021.02.08
77922 3세 아동에게 10여 분간 물 7컵 먹인 교사..의사협 "살인미수" 8 혓바늘 2021.02.08
77921 아내만 없으면 어린 딸 성폭행한 父..아이 '극단적 선택' 시도 9 블랙라벨 2021.02.08
77920 해리스 前 美대사 "한국서 인종차별 당해..덫에 걸렸다" 9 시선의끝 2021.02.08
77919 "위안부가 매춘부? 비참하다".. 하버드대 교수들 '반격' 14 베네치아♪ 2021.02.08
77918 WHO, 코로나19 발원조사 중 우한에서 중요단서 발견 12 나비고냥이 2021.02.08
77917 '재갈물리기' 비판 커지는데..與, '언론개혁'법 강행 논란 9 일루미나 2021.02.08
77916 "노는데 시간이 어딨어요"..'코로낮술' 대낮부터 술집 북적 8 흠냐링링링딩 2021.02.08
77915 "호감도 떨어지고 있다" 민주당 43% vs 국민의힘 19% 7 맛있는건살찐다 2021.02.08
77914 현대차·기아, 애플과 협상 중단.."협의 진행하고 있지 않아" 3 세상을네품안에 2021.02.0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27 328 329 330 331 332 333 334 335 336 ... 4228 Next
/ 42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