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기념사에서 “3ㆍ1운동 당시 7500명 살해”
일 외무성, 사죄 언급 없이 문 대통령 발언 지적

문재인 대통령이 3ㆍ1절 기념사에서 3ㆍ1 운동 당시의 사상자 수를 언급한 것에 대해 일본 정부가 공식 항의했다.

2일 NHK 등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전날 문재인 대통령이 3ㆍ1운동 당시 사망자와 부상자 수를 언급한 것에 대해 “(한일 간) 견해가 일치하지 않은 것을 공적인 장소에서 발언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입장을 한국 정부에 전달했다.

문 대통령은 전날 기념사에서 일본에 대한 직접적인 비판을 삼가면서 3ㆍ1운동 당시 “7500여 명의 조선인이 살해됐고 1만6000여 명이 부상했다”고 언급한 바 있다.


https://news.v.daum.net/v/201903021018300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