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을 마신 뒤 어린 자녀 2명을 차에 태우고 10㎞ 거리를 음주 운전한 3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28일 부산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27일 오후 9시 20분께 부산 서구 한 아파트 앞 도로에서 음주 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해 귀가하던 A(37)씨가 경찰에 붙잡혔다.

A씨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치인 0.134%였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01&aid=00106044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