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를 내 임신한 여성과 배 속 아기를 숨지게 한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강원 횡성경찰서는 26일 교통사고처리특례법위반(치사) 혐의로 A씨(24)를 구속했다고 밝혔다.

경찰 등에 따르면 지난달 6일 오후 2시15분쯤 횡성군 둔내면 삽교리 태기산 터널 진입 1.1㎞ 지점에서 A씨가 몰던 아반떼 승용차와 마주 오던 B씨(33)의 크루즈 승용차가 충돌했다.

이 사고로 크루즈 승용차 조수석에 타고 있던 B씨의 아내 C씨(31)가 크게 다쳐 헬기로 긴급 이송됐다. 사고 당시 C씨는 임신 중이었다. 병원으로 이송된 C씨는 치료를 받던 중 배 속의 아이와 함께 숨졌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025&aid=00028875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