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이총리 주례회동에서 검토 필요성 이야기 오가

정부가 3·1운동 100주년을 맞아 유관순 열사의 독립유공자 서훈 등급 격상에 대해 검토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유 열사가 받은 건국훈장 '독립장'은 5등급 가운데 3등급으로, 이를 1등급이나 2등급으로 조정해야 한다는 주장이 그동안 제기돼왔다.

27일 정부 고위 관계자 등에 따르면 국가보훈처와 행정안전부는 유 열사의 독립유공자 서훈 등급을 올리는 방안에 대해 검토하고 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001&oid=001&aid=00106042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