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3일 이재명 경기지사 논란과 관련해 "아직은 정무적 판단은 하고 있지 않다"는 입장을 유지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취임 100일 기자간담회에서 '이 지사가 혜경궁 김씨 사건이 아니라 다른 사건으로 기소된다면 당에서 어떤 조치를 취할 계획이냐'는 질문에 이같이 밝혔다.

그는 "지난번 말한 그대로다"며 "지금 이 사안이 어디까지 사실인지 아닌지를 저희가 파악 못하고 있다. 기소가 되면 윤곽이 더 드러날 것이다. 재판 과정도 있는 것이라 종합적으로 판단할 것"이라고 했다.


https://news.v.daum.net/v/20181203104516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