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휘발유 값이 국제유가와 유류세 인하 효과로 6주 연속 큰 폭 하락했다. 휘발유는 6주간 238.3원, 경유는 154.2원의 하락폭을 기록한 상황. 이에 한때 리터당 1700원대에 육박했던 전국 휘발유 가격은 1400원대로 중반으로 떨어지며, 지난해 8월 이후 최저 수준을 기록했다.

15일 한국석유공사 유가정보서비스 오피넷에 따르면 12월 둘째주 전국 주유소 휘발유 판매가격은 전주 대비 29.2원 내린 리터당 1451.7원, 경유는 21원 내린 1341.1원을 기록했다. 휘발유는 지난해 8월 둘째주 1444.6원을 기록한 이후, 경유는 올해 1월 둘째주 1340.3원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18&aid=0004273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