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png

 

18일 광주 국립 5·18 민주묘지에서 열린 제39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석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행사 종료 후 항의하는 시민들을 피해 민주묘지 후문의 펜스를 뜯어내고 현장에서 탈출했다.



황교안: 길이 없다면 내가 가는 곳이 길이다 

황교안길 조성하고 떠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