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화당 박지원 의원은 17일 자유한국당 홍문종 의원이 탈당해 대한애국당 조원진 대표와 신당을 창당하면 총선에서 최소 20석 이상은 얻을 수 있다고 전망했다.

박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 출연해 홍 의원의 대한애국당행(行) 가능성에 대해 "진행되리라 본다"며 "'친박신당'은 반드시 생긴다"고 내다봤다.

박 의원은 "(일각에서) 40∼50석도 가능하다는 이야기를 하는데 거기까지는 가지 않고 최소한 20석, 원내교섭단체는 구성시킬 수 있는 힘은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190617100614769?f=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