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소비재 업종에서 초저가 열풍이 거세다.
 
품질을 의심케 할 정도로 가격을 크게 낮춰 소비자들의 굳게 닫힌 지갑을 열어 보겠다는 전략이다.
 
올해 뉴트로(새로운 복고)와 함께 유통가 키워드로 떠오른 초저가가 커피업계까지 확산되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190619010113229?f=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