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12일 '일본해(Japan Sea)'라는 표기에 대해 국제사회의 유일한 호칭이라며 변경할 필요가 없다고 주장했다.

아베 총리는 이날 국회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일본해'는 국제사회에서 확립된 유일한 호칭으로, 이를 변경할 필요성이나 근거는 없다"며 "이를 국제기관과 국제사회에 계속해서 단호하게 주장해 올바른 이해와 우리나라(일본)에 대한 지지를 요구하겠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의 이런 발언은 한국이 '일본해'라는 호칭은 일본의 식민지 지배의 결과로 보급된 것이라며 이의를 제기한 것에 대한 생각을 묻는 야당 국민민주당 소속 와타나베 슈 의원의 질의에 대한 답변으로 나왔다.


https://news.v.daum.net/v/201902121408358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