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지법 형사6단독 오창훈 판사는 전 여자친구에게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는 내용의 휴대전화 메시지를 수차례 보낸 혐의(협박)로 기소된 A씨(21)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14일부터 그해 10월30일까지 휴대폰 카카오톡 메신저를 통해 전 여자친구인 B양(15)에게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하겠다'는 내용의 메시지를 총 12차례에 걸쳐 보낸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복수하겠다.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주변인에게 알리겠다. 주변인에게 얼굴이 퍼지게 하겠다'는 등 성관계 동영상을 유포할 것처럼 휴대전화 메시지를 보내 B씨를 협박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2&oid=421&aid=00040103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