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상용직 57만5000명 증가·임시일용직 10만2000명 감소하는 등 고용의 질도 개선

일자리가 두달만에 다시 40만 이상 증가했다. 보건·사회복지서비스업과 숙박음식점업 등이 취업자 증가를 이끌면서 40대를 제외한 모든 연령에서 고용률이 상승했다. 특히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1989년 통계작성을 시작한 이래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청년실업률은 대폭 떨어져 7년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13일 통계청의 '2019년 10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는 2750만9000명으로 지난해 10월보다 41만9000명 늘었다. 올해 1월과 4월을 제외하면 매달 20만명대 이상 증가세가 이어지고 있다.


https://news.v.daum.net/v/20191113084353386



Picture 1.jpg

 

Picture 2.jpg
https://news.v.daum.net/v/201911130952029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