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바른미래당 의원이 9일 "문재인 대통령이 과감히 명분을 만들고 (박근혜 전 대통령을)석방하면 박수를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하 의원은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이번 총선 때 (보수는)그렇게 해 결판을 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하 의원은 "박근혜 전 대통령이 탄핵된 직후 지역구에 갔는데, 어떻게 박 전 대통령에게 그럴 수 있느냐고 욕을 많이 먹었다"며 "요즘은 뭐라고 하느냐면 박 전 대통령이 참 안 됐다, 하지만 그런 대통령이 또 나오면 안 된다(고 한다)"고 했다. 박 전 대통령의 영향력이 PK(부산·경남)에서 상당 부분 적어졌다는 의견으로 풀이된다. 하 의원의 지역구는 부산 해운대갑이다.


https://news.v.daum.net/v/20190709105943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