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의 유흥주점에서 러시아 국적 여성을 성매수하다 적발된 인천 미추홀구 소속 공무원 4명이 직위해제됐다.

15일 인천시 미추홀구에 따르면 이날 성매매특별법(성매수)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모 부서 5급 공무원 A과장(50) 등 4명을 모두 직위해제했다.

구는 추후 A과장 등 4명이 '혐의 있음'으로 인정돼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된 이후 징계 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다.


https://news.v.daum.net/v/20190515105243627?f=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