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2.jpg

 

Picture 3.jpg

 

충북지방경찰청은 실종 조은누리(14)양을 최초 발견한 육군 32사단 박상진 원사(진)에게 경찰청장 표창을 줬다고 7일 밝혔다.

노승일 충북경찰청장은 "장기간 수색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준 군에 감사한다"며 "앞으로도 경찰은 군·소방 등 유관 기관과 협조해 도민의 안전을 지키겠다"고 말했다.

경찰은 조양을 찾는 데 결정적 역할을 한 군견 '달관'(7년생 수컷 셰퍼드)에 15만원 상당의 간식을 제공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01/001100647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