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는 7일 일본 정부의 한국 화이트리스트 배제 등 경제보복에 따른 한일 갈등에 대해 "우리 대한민국이 일본 기업의 배상 등 돈 문제를 떠나 우리 민족의 정신, 도덕성과 우월성을 제대로 보여자는 차원에서 정부가 특단의 성명 발표로 문제해결에 나설 것을 제안한다"고 말했다.

손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번 기회에 대한민국의 기개를 보이고 우리의 능력을 제대로 발휘해서 일본을 이기는 계기를 만들어야 한다. 다른 한편으로는 냉정한 판단을 잃어선 안되고, 민족 감정만 앞세울 것이 아니라 국익을 냉철하게 지키고 키워나가야 하는 과제가 놓여 있다"며 이렇게 밝혔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421&aid=00041335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