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천계획' 체결..향후 '동북아 협력'으로 확대 검토

우리나라와 중국 에너지 당국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공동협력을 강화한다. 양국은 이전까지 단순 연구 위주였던 협력 방식에서 벗어나 정보 공유와 대기질 개선 프로젝트를 적극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조명래 환경부장관과 리간지에 중국 생태환경부 장관은 4일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한-중 환경장관 연례회의'에서 '청천(晴天·맑은 하늘)계획' 프로젝트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https://news.v.daum.net/v/201911041635538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