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05563ce031bb8d.jpg


BMW그룹코리아가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에 추가로 2개의 신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BMW에 따르면 이번 개편을 통해 드라이빙 교육 프로그램인 챌린지 A에 PHEV 스포츠카 i8을 추가했으며, 모토라드의 조이 라이딩 서비스를 신설했다. BMW i8 프로그램 진행시간은 총 80분으로 동일하며 가격은 20만원이다. 모토라드 조이 라이딩 서비스는 전문 라이더와 함께 뒷자리에 탑승하는 바이크 탠덤(Bike Tandem)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조이 투어 코스에서 약 5분간 진행하며 가격은 무료다(20세 이상). 프로그램 참여 시 소정의 기념품을 제공한다. 시승차는 모토라드 최상위 기종인 K 1600 GTL 익스클루시브로, 운영 기간은 9월20일(우천 시 및 8월 제외)까지다.

 

 한편, BMW드라이빙 센터는 6월에서 9월까지 운영시간을 오후 7시까지 1시간 연장한다. 이를 통해 챌린지 A, 오프로드, 택시 프로그램 등의 진행 횟수를 추가할 예정이다. 또 6월 말까지 이벤트 광장에서는 9세 이상 어린이를 대상으로 모형자동차(RC카) 주행 체험(매일 총 8회 30분), 이세타(Isetta) 모형에 그림 그리기 이벤트(주말 총 8회 40분)를 운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