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05563cb455329e.jpg


파인디지털의 블랙박스 브랜드 파인뷰가 영상 녹화 및 저장의 안정성을 높인 실속형 2채널 블랙박스 SQ시리즈(SQ300, SQ200) 2종을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파인디지털에 따르면 SQ시리즈는 메모리카드 오류 방지를 위해 정기적으로 포맷해야 하는 불편함을 줄이고 저장안정성을 높이기 위해 '포맷 프리' 기능을 지원한다. 이는 영상 녹화 시 데이터를 분산하지 않고 균일하게 저장하는 기술로, 메모리카드 오류 및 수명 저하의 주원인인 단편화를 줄여 장기간 포맷하지 않아도 안정적인 사용을 가능케 한다.

 

 운전자에게 영상 녹화 재미를 더하기 위해 다큐멘터리나 영화 촬영 시 영상기법으로 많이 사용하는 '타임 랩스(인터벌 촬영)' 모드도 지원한다. 정해진 시간동안 초당 6프레임, 10프레임, 15프레임의 저속모드(초당 24 프레임 이하 촬영) 및 30프레임의 일반 모드로 촬영간격을 정할 수 있다. 타임랩스 촬영모드를 활용하면 영화같은 주행영상을 만들 수 있다.

 

 이 밖에 전후방 풀 HD/HD 화질에 소니 엑스모어 NIR 센서 탑재로 조도가 부족한 야간에도 선명한 화질을 보장한다. 또 133도의 대각과 109.9도의 넓은 수평화각으로 사각지대없이 촬영할 수 있다. 차선이탈경보 시스템, 배터리 방전 차단, 스마트 백업, 전/후방 자동모션 감지 등 편의기능도 갖췄다.

 

 새 제품의 판매가격은 16GB 기준으로 SQ300이 29만8,000원, SQ200이 27만8,000원이다.

 

 한편, 회사측은 신제품 출시를 기념해 오는 27일까지 예약판매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 기간중 제품을 사면 유리막 코팅제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