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자동차는 2일 해외전략 소형 SUV(스포츠유틸리티 차량)의 차명을 '크레타'(Creta)로 짓고, 올해 하반기 인도시장에 공식 출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차명 '크레타'는 지중해에 위치한 그리스령 크레타 섬에서 따왔다. 크레타 섬은 유럽과 아시아, 아프리카를 연결하는 요충지로 잘 알려져 있다. 그리스 전성기 시절 무역과 문화의 중심지였다.

 

 현대차는 '크레타'라는 이름에 현대차의 브랜드 방향성이 담겨 있다고도 설명했다. 현대차의 브랜드 방향성 '모던 프리미엄'의 핵심 콘셉트 '간결하고, 창조적이고, 배려하는'(Simple, Creative, Caring)에 맞춰 간결하고 기억하기 쉽게 이름이 정해졌다는 설명이다.

 

 아울러 '크레타'가 '크리에이티브'(Creative·창조적인)와 발음이 유사하기도 하다는 게 현대차 측 이야기다.

 

 현대차 측은 "해외 전략차종 '크레타'가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소형 SUV 세그먼트에서 향후 더 많은 고객들의 수요를 충족시키고 영향력 있는 글로벌 모델이 될 것이라고 기대한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이날 크레타의 문구 디자인을 함께 선보였다. 차량은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