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의 자동차들이 모이는 행사인 굿우드 페스티벌 오브 스피드 행사에서

멕라렌의 MP4-12C가 등장하였습니다.

과거 멕라렌 F1보다가 MP4-12C 보니 이빨빠진 호랑이 같군요.





멕라렌 오토모티브 매니징 디렉터인 안토니 쉐리프가 MP4-12C의 첫 베일을 벗겼고

 

F1 챔피언인 젠슨 버튼과 루이스 해밀턴이 MP4-12C을 시승하였습니다.







MP4-12C는 3.8L V8 트윈터보엔진을 탑제하여 최대출력 600마력, 최대토크 61.1kg.m을 발휘합니다.

 

0-100km/h까지 도달하는 시간이 3.8초, 최고속도는 300km/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