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png

 

Picture 2.png

 

Picture 3.png

 

Picture 4.png

 

Picture 5.jpg

 

Picture 6.jpg

 

Picture 7.jpg

 

Picture 8.jpg

 

Picture 9.jpg

 

Picture 10.png

 

Picture 11.jpg

 

Picture 12.jpg

 

Picture 13.jpg

 

Picture 14.jpg

 

Picture 15.jpg

 

Picture 16.jpg

 

Picture 17.jpg

 

Picture 18.jpg

 

태국 북부 치앙마이에있는 매사 (Maesa) 코끼리 캠프는 방문객들이 44년 동안 운영했던 '코끼리 타기 체험'을 폐쇄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방문객 수가 줄어 정부에서는 관광객들이 더 이상 타지 못하게 아예 폐쇄를 하라는 조취를 취했다고 전해집니다.

"1976 년에 사업을 시작한 이래로 코끼리를 타는 것은 항상 관광객들이 가장 좋아하는 체험이었습니다. 

드디어 코끼리를 해방시키기 위해 의자를 제거했습니다." 라고 책임자는 전했습니다.

"손님들이 이제 코끼리를 탈 수는 없지만 무료로 볼 수 있게끔 문은 열어둘 것이다." 라고 캠프 책임자는 말했습니다.

이제 코끼리가 땅에서 자유롭게 돌아 다니며 방문객들이 동물을 관찰 할 수있는 장소로 운영 할 수 있게 바뀐다고 전했습니다.

코끼리의 생활 방식을 자연스럽게 지켜볼 수 있는 관람모드로만 접할 수 있는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