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Picture 2.jpg

 

Picture 3(1).jpg

 

아마존 열대우림에서 아나콘다와 악어가 사투를 벌이는 모습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최근 브라질 판타나우 열대습지에서 야생동물 사진작가 케빈 둘리(58)가 이같은 장면을 촬영했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이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작가는 몸길이 약 8.5m의 아나콘다 한 마리가 몸길이 약 1.6m짜리 소형 악어 카이만을 사냥하기 위해 습격한 모습을 목격했다.당시 보트에서 점심 식사를 하고 있었다는 작가는 갑자기 물이 첨벙 거리는 소리가 들려 바라보니 약 10m 거리에서 아나콘다와 카이만이 격렬하게 싸우고 있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https://news.nate.com/view/20190910n21942?mid=n05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