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지난 17일(현지시간) 아기 듀공 ‘마리암’이 숨을 거둔지 일주일 만에 또다른 아기 듀공 ‘자밀’마저 세상을 떠났다. 태국 해양해안자원부는 22일 밤 9시 43분 생후 3개월 된 아기 듀공 ‘자밀’이 푸켓 해양생물센터에서 숨을 거뒀다고 밝혔다. 이로써 태국은 마리암과 자밀을 포함해 최근 일주일 새 4마리의 듀공을 잃게 됐다. 올 들어 태국에서 죽은 듀공은 모두 17마리다.

자밀은 마리암과 함께 태국 국민의 사랑을 독차지한 아기 듀공이다. 지난 4월 29일 태국 남부 관광지 끄라비 해변에서 암컷 아기 듀공 마리암이 발견된 데 이어 7월 1일 같은 지역에서 구조된 수컷 아기 듀공 자밀은 그간 푸켓 해양생물센터에서 보살핌을 받았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237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