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지난 8일(현지시간) 태국 나콘나욕주의 한 도로. 교통단속 중이던 경찰 타닛 부삿봉은 저만치서 달려오는 오토바이 한 대를 보고 갓길로 불러 세웠다. 두 명으로 탑승 인원이 제한된 오토바이에 세 명이 타고 있어 지도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였다.

곧장 오토바이로 다가간 경찰과 동료들은 그러나 웃음을 터트릴 수밖에 없었다. 맨 앞에 타고 있던 소년이 헬멧 대신 냄비를 뒤집어쓰고 있었던 것. 그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오토바이 한 대에 소년 세 명이 타고 있어 단속을 위해 불러세웠는데 뜻밖에 헬멧 대신 냄비를 쓰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217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