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플라스틱 쓰레기’ 하면 아마 대부분은 비닐봉지를 가장 먼저 떠올릴 것이다. 폐사한 바다 동물들의 배 속에서 비닐봉지가 쏟아져 나왔다는 보도가 잇따르면서 비닐봉지가 해양 오염의 주범으로 인식되고 있다. 틀린 말은 아니나 비닐봉지 못지않게, 아니 그보다 더 위협적인 플라스틱 쓰레기도 많다. 그중 하나가 바로 ‘옷걸이’다. 영국 매체 데일리메일은 10일(현지시간) 플라스틱 옷걸이 문제가 비닐봉지만큼 심각하지만, 이에 대한 관심은 상대적으로 낮다고 꼬집었다.

매년 전 세계에서 생산되는 플라스틱 옷걸이는 100억 개 수준. 데일리메일은 이 플라스틱 옷걸이가 사실상 재활용이 불가능하다고 지적했다. 플라스틱 옷걸이는 최대 7가지의 저급 플라스틱으로 만들어지는데 이는 재분리가 매우 어렵다. 기술적으로 가능하다고 하더라도 매우 오랜 시간과 비용이 들어 사실상 일반 쓰레기로 취급되고 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206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