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마치 솜사탕같은 신비롭게 빛나는 피부색을 가진 바닷가재가 잡혀 화제에 올랐다.

10일(현지시간) 미국 CNN 등 현지언론은 메인 주 서남부에 위치한 캐스코 만에서 푸르고 분홍빛이 감도는 바닷가재가 잡혔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말 현지 어부인 존 맥킨스가 잡아올린 이 바닷가재는 현지언론이 솜사탕 같은 색을 가졌다고 평가할 만큼 신비롭다. 흥미로운 점은 맥킨스가 이 바닷가재를 잡은 것이 두번째라는 사실. 맥킨스는 "지난해 10월에도 이 바닷가재를 잡았지만 너무 작아 바다로 돌려보냈다"면서 "이번에 당시 잡았던 지역에서 약 2㎞ 떨어진 곳에서 다시 잡았다"며 웃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2058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