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Picture 5.jpg

 

Picture 6.jpg

 

Picture 7.jpg

 

Picture 8.jpg

 

Picture 9.jpg

 

최근 미국의 한 고속도로에 그야말로 집채만한 바위가 굴러떨어져 통행이 무기한 금지됐다.

25일(현지시간) CNN과 폭스뉴스 등 현지언론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후 콜로라도 145번 고속도로가 낙석 사고로 심각하게 파손됐다. 이 도로는 코르테스와 텔루라이드 사이에 있다.

이번 소식은 콜로라도 교통부가 직접 페이스북을 통해 발표하면서 알려졌다.

당국은 낙석 사고 현장은 돌로레스에서 북쪽으로 약 12마일(약 19.3㎞) 떨어진 곳에 있다고 밝히면서 거대한 바위들을 비롯해 돌멩이와 흙들이 도로 위를 뒤덮고 있는 사진들을 공유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3001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