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Picture 3.jpg

 

Picture 4.jpg

 

생후 22개월 된 영아가 실종 3일 만에 험준한 산속에서 발견됐다. 구조대는 아기의 울음소리를 듣고 위치를 파악한 것으로 알려졌다. 15일(현지시간) 미국 켄터키주 지역언론은 지난 12일 실종됐던 케네스 닐 하워드(1)가 오래된 광산 근처에서 구조됐다고 보도했다.

하워드는 지난 12일 오후 7시 30분쯤 켄터키주 마고핀 카운티 자택 마당에서 놀던 모습이 목격된 것을 마지막으로 실종됐다. 하워드의 어머니 사만다 무어는 며칠 전 인터뷰에서 “아들이 남편과 함께 뒷마당에서 놀다 갑자기 사라졌다”고 밝혔다. 아버지 엘든 하워드 역시 “아무리 찾아도 아들이 보이지 않았다. 그저 아들이 무사히 집으로 돌아왔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눈물을 흘렸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994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