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jpg

 

Picture 2.jpg

 

갑자기 쏟아지는 비에 진저리를 치며 도망가는 고릴라 가족이 포착됐다.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컬럼비아에 있는 리버뱅크스 동물원의 사육사 브룩 헌싱어는 3일(현지시간) 폭우를 피하는 고릴라 가족의 모습을 공개했다.

헌싱어는 “지난 3일 갑자기 내린 비를 피해 들어가던 사육사들은 역시 비를 피해 몸을 숨기는 고릴라 가족을 발견했다. 고릴라들도 비 맞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녀는 “고릴라는 우아함과 아름다움으로 가득한 웅장한 동물이다. 단 비가 올 때를 제외하고”라고 덧붙였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98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