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2).jpg

 

단돈 1달러에 당첨된 복권이지만 마치 1등에 당첨된 것처럼 기념 사진을 촬영한 남성이 미국 내에서 화제의 인물이 됐다.

최근 미국 NBC뉴스 등 현지언론은 1달러 당첨 복권으로 100만 달러 당첨자 대접을 받은 타일러 힙의 사연을 보도했다. 아이오와 주 어번데일에서 농부로 일하는 그는 지난 4일 당첨 복권을 들고 아이오와 주 복권사무국을 찾아갔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725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