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ture 1(1).jpg

 

이렇게 가슴 아프고 뭉클할 수가.
 
해안가로 밀려온 돌고래를 다시 바다로 돌려보내기 위해 사투를 벌이는 한 남성의 목숨건 사랑이 화제다. 하지만 비극적인 결말로 끝나버린 돌고래와 희생적인 남성의 안타까운 사연을 지난 9일 외신 케터스 클립스가 전했다.
 
남아프리카 출신인 폴 가디너(Paul Gardiner·45)란 남성은 이스턴 케이프주 클라인몬드의 한 해변에서 달리기를 하는 도중 해안가로 떠밀려 도움이 필요해 보이는 돌고래 한 마리를 발견했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4&oid=081&aid=00029695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