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30대 가임기 여성 100명 중 3.8명 월경 없거나 적어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종대)이 생리불순과 관련된 ‘무월경, 소량 및 희발 월경(N91)’의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를 분석한 결과, 진료인원은 2008년 35만 8천명에서 2013년 36만 4천명으로 늘어 연평균 0.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여성 인구 10만명당 진료인원은 2008년 1,500명에서 2013년 1,451명으로 감소하였다.

2013년 기준으로 연령별 여성 인구 10만명당 진료현황을 살펴보면 20대가 4,298명으로 가장 많고, 그 뒤를 이어 30대 3,347명, 40대 1,479명 순(順)으로 나타났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산부인과 정재은 교수는 “20, 30대 미혼여성에서 나타나는 무월경 및 희발 월경의 주 원인은 다낭성 난소증후군과 스트레스나 체중 감소에 의한 시상하부 장애로 볼 수 있다. 다낭성 난소증후군은 근래에 그 진단 기준이 정해진 만큼 과거에는 진단되지 않고 ‘결혼하고 아이 낳으면 좋아지는 생리불순’ 정도로 치부된 부분이 없지 않았다. 최근 산부인과 외래에서 많이 접하게 되는 무월경 환자들은 시험 스트레스, 업무 스트레스, 단식이나 지나친 운동으로 인한 극단적 체중 감소를 경험한 환자들이다. 이들은 스트레스의 주 원인이 해결되고 나면 다시 정상적인 생리 주기를 찾는 경우가 많지만, 과다한 스트레스에 의해 우울증이 동반되는 경우나 극단적인 체중 감량 후 본인에 대한 왜곡된 신체 이미지를 갖는 거식증으로 이환되는 경우도 있어 정신건강의학과와 함께 협의 진료를 하게 되는 때가 많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무월경, 소량 및 희발 월경(N91)’으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비는 2008년 90억 9천만원에서 2013년 107억원으로 증가하였고, 공단이 부담하는 급여비는 2008년 59억 5천만원에서 2013년 68억 8천만원으로 늘었다.

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 산부인과 정재은 교수는 ‘무월경, 소량 및 희발 월경'의 정의, 원인 및 치료법 등 대해 다음과 같이 설명하였다.

‘무월경, 소량 및 희발 월경’의 정의

원발성 무월경(primary amenorrhea) : 2차 성징(유방의 발달, 액모 및 치모의 발달)의 발현이 없으면서 초경이 만 13세 까지 없는 경우, 또는 2차 성징이 나타났지만 15세까지 초경이 없는 경우이다.

속발성 무월경(secondary amenorrhea) : 월경이 있던 여성에서 과거 월경 주기의 3배 이상의 기간 동안 무월경 상태기 지속되거나, 6개월 이상 무월경 상태가 지속되는 경우이다.

희발월경(oligomenorrhea) : 월경이 있던 여성에서 35일 이상의 생리 주기가 지속되거나, 1년에 4회에서 9회 이내의 생리 주기가 있는 경우이다.

‘무월경, 소량 및 희발 월경’의 발생원인

원발성 무월경의 원인

시상하부 기능 부전 : 칼만 증후군, 극심한 체중감소, 심리적 스트레스
뇌하수체 이상 : 뇌하수체 종양, 난포자극호르몬의 선천적 결핍
난소 기능 부전 : 터너 증후군, 난소발육부전증
자궁 및 질의 구조적 이상

속발성 무월경의 원인

시상하부 장애 : 식욕 부진, 심한 체중 감소, 과도한 스트레스, 만성질환
뇌하수체 기능 부전 : 수술, 방사선 치료 등으로 인한 기능 손상, 고프로락틴 혈증, 분만 후 출혈과 쇼크 로 뇌하수체의 급성 괴사가 일어나 야기되는 뇌하수체 기능저하증(Sheehan’s syndrome)
난소의 기능 저하 : 조기 폐경
자궁 내막의 이상 : 자궁내막 유착
내분비 장애 : 갑상선 기능 저하증, 다낭성 난소 증후군

20~30대 층에서 무월경, 소량 및 희발 월경의 주요인

(다낭성 난소 증후군) 아직 정확한 병태생리가 밝혀지지 않은 복합성 질환으로, 만성 무배란으로 인한 무월경, 희발 월경, 난임, 다모증, 여드름, 비만등의 임상증상을 동반한다. 과거에는 적절한 진단 방법이나 기준이 모호했던 질환으로 실제 유병률이 10~35%로 매우 높게 나타나는 질환이다. 호르몬 분비 조절의 문제로 유발되며 그 치료 방침에 대해서는 아직 완전히 확립되지 않았다.

(심한 스트레스, 수면장애) 수능시험, 자격증 시험이나 졸업 작품전을 앞두고 극심한 스트레스와 수면장애를 겪은 후 발생하는 무월경 환자들은 스트레스의 주 원인이 해결된 후 본인의 원래 생리 주기를 특별한 치료 없이 되찾는 경우가 많다.

(거식증, 극심한 체중 감소 및 증가의 반복) 근래에 외래에서 많이 접하게 되는 환자군으로 산부인과 방문 시 키와 몸무게를 객관적으로 확인하여 BMI(체질량 지수)를 기준으로 체중 미달 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실제 환자들은 본인의 정확한 몸무게를 모르는 경우가 많으며, 표준 체중을 함께 확인하고 BMI의 변화 추이를 관찰하는 것이 중요한 치료의 시작점이다. 이 경우 호르몬제 복용으로 무월경을 치료하기 보다는 적정 체질량 지수 회복이 치료의 초석이다.

567 네쌍둥이를 임신한 여성의 배 1 번지점프
566 임신한 시각장애인... 1 꽃바구니
565 아내가 임신하면 남편이 필수적으로 알아야 할 것 1 주주전설
564 만삭 임산부가 잘때 태동으로 인한 배 모습 0 철인남후
563 부모님 키로 알아보는 자식의 기대 키 0 그알싶
562 서초여성새로일하기센터, 여성인턴제 참가자 모집 0 무한걸스
561 인공임신중절 의료인 처벌 형법 개정 및 피임 실천 대책 필요 0 보그
560 국토부 “공동주택 입주 즉시 어린이집 가고 주차장은 유료 개방 가능해져” 0 퀵크린
559 밸런타인데이, 이벤트 베이비 피하려면 피임 미리 꼭 챙겨야 0 퀵크린
558 건강하고 똑똑한 아기 갖기 위한 2015년 임신 계획 0 동수
557 교육부, “3월 취학 예정 어린이, 예방접종 마치고 입학 하세요” 0 톰보이
556 서울시, 태백→서울 100km ‘청소년 국토순례’ 23일 출발 0 동수
555 방심하는 사이 AIDS 증가…피임과 성병예방 동시에 해야 0 동수
554 30대 이상 짝수년도 출생여성, 연말 지나면 무료 암검진 기회 사라져 0 동수
» 20·30대 가임기 여성 100명 중 3.8명 월경 없거나 적어 0 Brrrr
552 우리 아기변비, “이렇게 예방하세요” 0 톰보이
551 특성화고, 취업률이 진학률 앞서 0 톰보이
550 조기 성숙되는 ‘성조숙증’, 원인 알고 치료해야 0 Brrrr
549 2014 통계로 보는 여성의 삶 발표 0 톰보이
548 서울시 어린이집 10곳 중 한 곳은 ‘국공립 어린이집’ 0 AgeOf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 29 Next
/ 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