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802 댓글 1

월수입 1억5천만원' 제보받고 현장 급습



서울 강남구 고가 아파트촌에서 은밀하게 이뤄져 온 초고액 과외방이 교육 당국에 적발됐다.

서울시교육청은 강남구 도곡동 소재 고가 아파트를 빌려 불법적으로 과외교습을 진행해온 현장을 덮쳐 고액과외 강사 A씨를 경찰과 세무당국에 고발했다고 13일 밝혔다.

시교육청에 따르면 A씨는 부유층만 사는 이 지역 아파트 한 채(337㎡. 약 102평)를 통째로 빌려 학생들을 합숙시키면서 학생 한 명당 연간 1천만원의 교습료를 받고 과외를 해온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인적사항과 연락처 등 모든 사항에 대한 진술을 거부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과외료로 월 1억5천만원의 수익을 올린다는 제보가 있었다. 교습이 이뤄진 아파트의 월 임대료만 500만~700만원에 달한 점을 고려할 때 과외료가 엄청날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교육당국이 작년 `사교육과의 전쟁'을 선포하고 고액 수강료, 불법과외 등을 집중적으로 단속해왔지만, 강남 일대 아파트에서 은밀하게 이뤄져 온 초고액 과외방이 실제로 적발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시교육청은 이와 함께 불법으로 미국 수학능력시험(SAT) 교습을 해온 박모(52) 씨도 경찰에 고발했다.

박씨는 대학생을 고용해 강남구 역삼동에 있는 모 빌라에 과외방을 차려놓고 미국에서 공부하다 잠시 귀국한 학생 27명에게 1인당 400~500만원씩 받고 교습을 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시교육청은 "이번 단속 사례에서 보듯 개인 과외교습이 아파트 등 거주지에서 음성적으로 이뤄지는 등 갈수록 교묘해지고 있다"며 "더 강력한 지도 단속을 펴나갈 방침"이라고 말했다.
  • 프리티훼이스 2010.09.14 01:30
    역시, 대한민국 육,해,공군보다 더 강하다는 강남 8학군이구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255 숙대 여성 1호 ROTC 대학 선정 이대 탈락 2 작은입맞춤 2010.09.14
9254 MB,영부인 아침마당 출연 70분간 진솔한 이야기 4 따뜻한곳으로 2010.09.14
9253 부천 버스폭발, 목격자 "'펑' 폭발음에 연기나고 승객 대피" 그러지에 2010.09.14
9252 가슴노출 방송사고 피해자 "1억 배상하라" 4 file 돌고래날개 2010.09.14
9251 MB정부, 北에 쌀 대신 햇반 지원 검토 5 금벅지 2010.09.14
9250 MB 외아들 이시형씨, 큰아버지 회사 '다스'에 근무 file 평화와안녕 2010.09.14
9249 천안함 의혹 제기하면 색깔론자?…軍, 제작만화 논란일 듯 4 엘그란디테 2010.09.14
9248 여야 의원 70% "평생연금 폐지 반대" 4 격한감동 2010.09.14
9247 기간제 교사가 여고생 수명에 '성추행' 1 후와후와 2010.09.14
9246 "강간은 하나의 경력"…고삐 풀린 10대 성범죄 3 새해 BOOM UP 2010.09.14
9245 뻔뻔한 회초리 교장 "친인척 없는 사학 없다" 3 바람구름달 2010.09.14
9244 울산서 교장이 초등생 성금으로 교사들과 회식 5 맑은날엔 2010.09.14
9243 북 “남한 쌀 받는 것은 적의 쌀 빼앗는 것” 1 나이원 2010.09.14
9242 日 "한국처럼, 차라리 IMF가 왔으면..." 2 뭉크크 2010.09.14
9241 "통일비용 최소 3500조원 든다" 4 지레인 2010.09.14
9240 투명 유리문의 위력, 방심하다 큰코 다친다 1 곰백마리 2010.09.14
9239 승진에 눈 멀어 초등생까지 현행범 처리 2 차카게살자 2010.09.14
9238 국회의원이 진짜 神의 직업?…퇴직연금 매년 11% 인상 5 비단향꽃 2010.09.13
9237 김무성 "천안함 음모론은 친북적 작태" 3 퓨어한인생 2010.09.13
9236 천안함 침몰 '아직 풀리지 않는 3대 의혹' 3 니님은어디에 2010.09.13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61 3662 3663 3664 3665 3666 3667 3668 3669 3670 ... 4128 Next
/ 41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