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워드매스킹’만 주목하는 현실 안타까워

저는 현재 ‘gee 거꾸로 듣기’ 논란으로 문제가 되고 있는 동영상 ‘미디어의 실체’의 강사 박성업입니다. 현재 논란이 되고 있는 ‘백워드매스킹’(이하 백워드)의 진위 여부에 대해 분명히 밝히는 것이 필요하다는 생각에 메일을 보냅니다.

아래 링크는 백워드의 원리와 본인 직접 만든 백워드 노래가 담겨있는 짧은 영상과 글입니다. (http://minihp.cyworld.com/22911015/377433710) 이 영상은 백워드의 원리와 백워드 만드는 법을 간략하게 설명하고 또 실제로 제가 직접 만든 백워드 노래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백워드의 진위 여부에 대한 확실한 답이 될 겁니다.

사실 ‘미디어의 실체’라는 영상을 통해 제가 하고자 했던 말은 “많은 사람들의 영적으로 진리가 아닌 수많은 거짓말들에 묶여서 예수님을 똑바로 보고 있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거짓말들에서 헤어 나오자”는 내용이었는데 지금은 기사들 때문인지 ‘백워드’ 자체에만 많은 사람들이 집중하고 있어서 안타깝습니다.

사실 백워드는 전혀 중요한 것도 아니고 수많은 사탄이 쓰는 전략 중에 하나일 뿐인데 말입니다. 많은 분들이 예수님 그분을 온전히 보는 것보다 백워드 자체에만 관심을 갖고 있는 상황이 안타깝기는 하지만 백워드 자체가 논란이 되고 있으니 여기에 분명히 해야 할 것 같아서 이렇게 글을 남깁니다.

백워드 자체를 억지라고 하시는 대부분의 분들은 소녀시대 ‘gee’를 거꾸로 재생한 것만 보고 말들이 많은 것 같습니다. 그런 분들에게 다시 한 번 간곡히 부탁드리지만 ‘미디어의 실체’ 영상을 처음부터 끝까지 한 번만 들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사실 백워드로 음악을 듣는다는 것은 마치 영어에 귀가 열려야 ‘히어링’이 되는 것처럼 백워드도 몇 번 들어야지만 귀가 열립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이런 것들은 굳이 들을 가치도 없고 필요도 없습니다. 그래도 기어이 지금 나와있는 것들에 대해 정확히 들어보고자 하시는 분들은 현재 진위의 여부가 있는 소녀시대나 서태지 뭐 다른 노래들을 계속 들으시면서 히어링 할 수 있는 귀를 열지 마시고 위 영상에 담겨있는 제가 만든 백워드 노래로 백워드 히어링 귀를 연 다음에 문제가 되는 백워드 노래들을 들어보시길 권합니다(다시 한번 강조해서 말씀드립니다 이런 것들은 굳이 들을 가치도 없고 필요도 없습니다).

백워드를 만드는 기본 원리는 이렇습니다. 우리가 인식하고 있는 ‘문자’ 말고 ‘소리’를 그대로 거꾸로 발음하면 됩니다. 요즘은 단순한 가사로만 만들지도 않고 코러스나 여러 효과음들을 조합해서 만듭니다. 예를 들어 R&B 버전으로 ‘예수는 유일한 진리다’를 거꾸로 만든다면 ‘아딜니(ㅈ) 나(ㅎ)리유 느누셰’를 소리내면 됩니다. 이걸 제가 백워드로 그럴싸한 음악으로 만들자면 사람들에게 이게 가사라고 말할 겁니다. ‘(아~) 들리니? 나 only you (나나~ 예~)’ 그렇지만 실상으론 R&B 버전인 척하면서 이렇게 부를 것입니다.

‘아딜니(ㅈ) 나(ㅎ)리유 느누셰’ 물론 이렇게 부르면 R&B 특성상 (나나~ 예~) 같은 소리는 가사가 아니라 그저 추임새로 들릴 뿐이고 영어도 느끼하게 발음하기 때문에 ‘I don't need’라고 정확히 발음 안해도 되고 (ㅈ)과 (ㅎ) 부분은 발음을 저만 인식하게 거의 안하기 때문에 이 소리가 사람들에겐 이렇게 인식될 겁니다. ‘(아~) 들리니? 나 only you (나나~ 예~)’

하지만 이걸 거꾸로 돌리면 ‘예수는 유일한 진리다’라고 나오게 되는 거죠. 이런 이해 안에서 논란의 소녀시대 노래를 또 보겠습니다. 저는 이 노래를 녹음할 당시 소녀시대에게 어떻게 발음하라는 프로듀서의 강요가 있었는지, 혹은 녹음 후에 이펙트나 다른 것들을 어떻게 손본 지는 알 길이 전혀 없으나 굳이 우리가 인식하고 있는 일반적 가사를 가지고만 백워드 해보자면 다음과 같습니다.

‘(Gee Gee Gee) 젖은 눈빛...’ ‘(ㅌ)이븐 누느~ 저ㅈ (이 지지지)’
-> 이대로 발음하고 돌려보면 ‘지지 젖은 눈빛’이라고 나옵니다. 이렇게 우리가 인식하는 가사만을 넘어서서 후렴구 같은 소리(gee gee gee)와 교묘히 섞어서 만들어진 것입니다.

이런 식으로 백워드 노래들은 이것을 만드는 자만이 알 수 있는 숨어있는 미묘한 발음들과 트릭들로 만들어 지기 때문에 우리는 어떤 게 어떻게 들어갔는지 완전하게 알 수 없습니다. 따라서 우리가 인식하고 있는 일반적인 가사를 거꾸로 돌려보는 것으론 보통 이것을 만든 자들이 의도한 그 끔찍한 소리가 나오진 않습니다.

오직 듣는 것으로 그것을 파악할 수 있는데 다시 말씀드리지만 백워드를 듣는 귀는 영어처럼 히어링이 열려야 백워드가 들리기 시작합니다. 백워드 노래는 그 노래의 제작자만이 의도한 모든 것을 알기 때문에 제작자의 양심고백 없이는 완전하고 정확히 노래에 무슨 짓들을 했는지는 다 알 수 없습니다 그저 듣는대로 부분적으로 알 뿐이죠.

따라서 여러분들께 제가 분명하게 말씀드리는 것은 ‘미디어의 실체’에 나오는 자막처리된 백워드 영상들은 본인이 직접 그 노래를 만든 사람이 아닌 채로 단순히 듣는 귀만 의지하고 만들었기 때문에 단어 몇 개의 오차가 있을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렇더라도 그 문맥과 내용이 그렇게 나온다는 게 절대 우연이 아니란 거 꼭 아시고 (우연으로 될 확률은 수학적으로 천문학적입니다) 여러분들의 영혼을 더럽히지 않으셨으면 합니다.

고의로 백워드를 만든다는 사실을 믿기 어려우시겠지만 실제입니다. 진짜입니다. 단지 이 사실이 받아들이기 어려울 정도로 끔찍하다는 이유가 실제를 가짜로 혹은 우연으로 만들지는 않습니다.

(저 개인적으로도 소녀시대의 노래를 처음 거꾸로 듣고도 믿기 싫었습니다. 소녀시대 본인들의 영혼들.... .그 노래 때문에 사람 시선 없는 곳에서 끔찍한 음란의 열매를 맺을 대한민국 남녀노소의 영혼들.... 아무것도 모른 채 사탄의 통로 되고 있는 소녀시대와 아무것도 모른 채 그 밥이 되고 있을 사람들을 생각하니 영혼들에 대한 안타까움과 사탄에 대한 분노에 길에서건 어디에서건 몇 일을 눈물을 훔쳐야 했습니다.)

굳이 우연이라고 가정을 한다해도 그 내용들이 하나같이 다 악마적이고 반 예수적인 것을 보십시요. 반면에 제가 만든 백워드 노래는 ‘하나님이 살아있다고 말합니다’
우연이겠습니까??
의도입니다!!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백워드 자체에 집중할 필요는 없습니다.

하지만 지금 상황에서 백워드의 진위 여부는 중요한 것 같아 이렇게 쓸데없는 내용을 자세하게 글로 써봤습니다. 이 모든 것들을 통해 여러분 모두가 분명히 아셔야 할 한가지는 실제 천국과 지옥뿐 아니라 거룩하신 하나님은 살아계시며 그분을 대적하는 사탄도 실제 존재한다는 것입니다. 사탄은 어떻게든 여러분들을 거짓말(생각)로 속여 자기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믿게 합니다. 그래야 지금까지 그래왔던 것처럼 계속 하나님이나 사탄이라는 영적 존재는 없다고 믿는 여러분을 마음껏 거짓말로 가지고 놀 수 있기 때문입니다.

이들의 존재는 우리가 느껴지느냐 안 느껴지느냐, 우리가 인정하느냐 안 하느냐에 달린 문제가 아닙니다. 우리가 인정하건 안 하건 하나님은 하나님이십니다. 회개함이 없다면 심판대 앞에서 지옥 판결을 피할 수 없습니다.

사람 눈은 속일 수 있어도 하나님 눈은 속일 수 없습니다. 아무도 모른다고 생각하는 우리의 끔찍한 죄악들과 내 안에 끔찍한 어둠들을, 나의 존재 자체를 회개해야 합니다. 우리의 실체를 다 아시고도 우리를 위해 자기 생명을 내어주신 하나님의 사랑도 실! 제! 입니다!
여러분이 인정하느냐 안 하느냐, 느껴지느냐 안 느껴지느냐 묻고 있는 것이 아닙니다.

우리의 감정은 타락해서 5분마다 바뀝니다.
여러분의 감정에 속지 마십시오.
양심을 속이지 마십시오.
지금 이 글을 통해서도 당신을 용서하고 싶어 기회를 주시고 있는 하나님의 자비를 멸시하지 마시길 간절히 기도합니다.
지금이라도 회개하십시오. 있는 그 자리에서 회개하십시오.
죄된 삶을 버리고 오직 예수님께 삶을 드리십시오.





---

이분 치료좀 받아야 할 듯.
장난 아니네요
  • 홀롤롤로 2010.09.13 15:53
    안타깝지만 적지않은 교회에선 저런 걸 사실로 받아들입니다.
    유명했던 서태지때 그 이전부터 있어왔던 얘기죠. 소녀시대를 걸고넘어져
    얘기가 커졌을 뿐... 제 생각엔 가수 김현정처럼 고의로 만들어넣지 않은 다음에야 거꾸로된 의미없는 낱말의 조각들을 청취자 자의적으로 해석하는 거죠. 설령 그런게 들어있다고 해도 해독이 안된 거꾸로 입력된 메세지가 두뇌의 의식이나 무의식에 어떠한 영향을 끼치는지도 과학적으로 입증된 바 없죠.
  • 지금몇시니 2010.09.13 15:54
    개독은 답이없다
  • 폭풍눙물 2010.09.13 15:54
    교회다니는 사람으로써 저런사람보다는 안그런 사람이 더많다고 이야기 드리고 싶네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238 강남 아파트촌 `억대 고액과외방' 첫 적발 1 안젤로맨 2010.09.13
9237 전직 대통령 예우 더 좋아진다 5 호롱불 2010.09.13
9236 이광재 강원지사, 선거공약서 '최우수' 3 가리워진길 2010.09.13
9235 남북 `이산가족 실무접촉' 17일 개성서 개최 세상사는이야기 2010.09.13
9234 "아내가 입학사정관...덕 좀 보라" 특혜암시 트위터 글 논란 피곤열매 2010.09.13
9233 "북에 쌀5천톤 지원" 등 제의...5·24조치 수정 불가피 잘될거야빠샤 2010.09.13
9232 시국선언 공무원-교사 전원 유죄 날내버려둬 2010.09.13
9231 “내 얘기 들어줘서 고마워요” 강도, 피해女에 감복받아 자수 3 따뜻한노래 2010.09.13
9230 ‘위암 아내 잃은’40대 가장,마창대교 아들과 투신자살 4 아.이.고 2010.09.13
9229 "감히 어깨를…" 美軍, 지체장애인 집단폭행 예지력짱 2010.09.13
9228 국방부, '천안함 보고서' 발간.."어뢰 피격" 1 속고속이는 2010.09.13
9227 천안함 최종보고서로 새로 드러난 사실들 속고속이는 2010.09.13
9226 MB "대기업 때문에 中企 안돼 2 이잉? 2010.09.13
9225 “소는 누가 키워?” 교회 가는 부인에 마취총 발사 3 하늘콘콘 2010.09.13
9224 피의자 머리채 잡고 무릎·소파에 '쾅쾅' 6 졸리니까 2010.09.13
9223 평택 A고교 여학생 생리검사 '물의' 4 여러말말고 2010.09.13
9222 행사 도우미 `나체쇼 방불` 과다 노출… 학부모 `원성` 3 카피캣 2010.09.13
9221 폭력 경찰 내부고발자 '이상한 파면' 1 론도 2010.09.13
» 논란속의 강연 `미디어의 실체` 강연자가 올린 글 3 미라이 2010.09.13
9219 한나라 진영 의원, 유명환 옹호했다 하루만에 사과 4 보통날 2010.09.1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60 3661 3662 3663 3664 3665 3666 3667 3668 ... 4125 Next
/ 4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