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3730 댓글 4

돈은 누가 가져간 것일까.

이광재 의원이 박연차 전 태광실업 회장에게서 불법자금을 수수한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는 가운데 "돈을 챙기는 것은 보지 못했다"는 박 전 회장의 법정진술이 나와 주목된다.

11일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3부(부장판사 홍승면) 심리로 열린 이 의원의 공판에서 박 전 회장은 "식당 옷장에 돈 상자를 놓고 왔을 뿐 이 의원이 챙겨가는 것은 보지 못했다"고 진술했다.

박 전 회장의 진술에 따르면 그는 2006년 4월께 서울 모 호텔에서 이 의원을 만나 식사를 한 뒤 헤어지기 직전, 이 의원의 웃옷이 걸려있는 옷장 안에 5만달러가 든 돈 상자를 두고 나왔다.

당시 '회동'은 박 전 회장의 딸을 사무실에 데리고 있던 이 의원의 요청으로 이뤄졌지만, 박 전 회장이나 이 의원 모두 "돈을 주고 받으려고 만난 것은 아니다"는 게 공통된 법정 진술이다.

다만 "평소 4만∼5만달러는 수중에 지니고 다닌다"는 '큰 손' 박 전 회장이 이 의원에게 '선심을 썼다'는 것. 문제는 이 돈을 가져갔다는 사람도, 가져가는 것을 봤다는 사람도 없다는 것이다.

더욱이 돈 상자를 두고 나온 이후에 이 의원이나 이 의원의 사무실에서 일하는 딸을 통해서도 "고맙다"거나 "잘 받았다"는 말이 없어 의아해 했다는 게 박 전 회장의 진술이다.

박 전 회장은 여기에 더해 "베트남에서 만났을 때도 여러 사람이 보는 앞에서 이 의원 쪽으로 돈을 밀어놓고 자리를 비웠지만 가져 갔는지는 모르겠다"는 진술도 했다.

이날 박 전 회장의 입에서는 "이 의원은 '된 사람'"이라는 진술도 나왔다. 수차례 돈을 건네려 했지만 매번 거절당하다 보니 그런 생각도 들었다는 것이다.

한편 이 의원은 2004∼2008년 수차례에 걸쳐 박 전 회장으로부터 미화(달러)를 포함해 1억8000만원을, 정대근 전 농협회장에게서 4000만원을 받은 혐의로 4월10일 구속기소됐다.
  • 고하자 2010.06.11 12:07
    "이 의원은 '된 사람' 수차례 돈을 건네려 했지만 매번 거절당하다 보니 그런 생각도 들었다는 것이다.
    >주는 거 거절하면 유죄?ㅋㅋㅋㅋㅋㅋ
  • pae2311 2010.06.11 12:09
    여러분 앞으로 식당에 돈 잘못 두고 나오지 마세요. 뇌물죄로 기소됩니다.
    뭐 이런 병맛같은게 다있어
  • 맑은 물소리 2010.06.11 12:10
    아.. 이 울분을 어찌하면 좋습니까 아........... 쳐답답합니다 ㅠㅠ
  • 이죽일놈의 좌씩!! 2010.06.11 12:11
    준놈이 받은걸 목격안했다는데 유죄? 살인죄씌워놓고 안죽인걸 증명하라는 헛소리랑 뭐가다름? 받았다고 했으면 받은 증거를 대라고. 계좌추적을 하던지 받은걸 목격한 사람을 데려오던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3312 오바마 '한국은 1등을위해 뛰는 나라' 한국교육극찬 3 몬냄이 2010.09.30
3311 아버지가 주워온 반지 슬쩍한 아들..철없는 부자 2 로벨 2010.09.30
3310 청소년 10명중 1명 ‘골초’ 1 마토마토 2010.09.30
3309 MB 양배추김치 발언 두둔 SBS뉴스 클로징 ‘뭇매’ 6 슈팅스타 2010.10.01
3308 '고양이 은비 폭행녀' 집행유예 1 보통날 2010.10.01
3307 요즘 金 팔러 금은방 가면 도둑놈? 1 그저단지해프닝 2010.10.01
3306 '盧 장례식방해 혐의' 백원우 2심서 무죄 2 일곱빛깔내일 2010.10.01
3305 3조 넘게 들인 ‘일자리 창출’ 대부분 임시직 4 하늘지기™ 2010.10.01
3304 배추값 폭등하자 '金배추' 훔친 절도범 검거 2 빠리지앙 2010.10.01
3303 백두산 폭발 분화, 2015년 예상...수출만 25억불 감소 2 여리원 2010.10.03
3302 정세균 후보자 연설 중 계란 투척 사건 발생 다이리가 2010.10.03
3301 지난해 자살 사망률 또 늘었다 영계소문 2010.10.03
3300 지식채널e - 어느 중퇴생의 꿈 4 몽실몽실 2010.10.03
3299 MB 비난했다고 밴드 공연 중단시켜 13 겨울바닥 2010.10.03
3298 중학생보다 낮은 경찰 체력검정 기준… 장난하나 1 단비로내려~ 2010.10.04
3297 BBQ 딱 걸렸다… 외국 닭을 국내산 속여 3 365일김치찌게 2010.10.04
3296 한국, 포르투갈 식민지에 중국어 쓰는 나라? 1 우울한디 2010.10.04
3295 지하철 난투극, 실제 목격자 증언은?(전문포함) 5 추운걸우째 2010.10.05
3294 신병훈련 행군 10km더, 사격, 각개는 40시간 더 하늘을걷는다 2010.10.05
3293 SBS뉴스추적"통일교의"실체,방송 예정..파장 예고 2 희망찬내일 2010.10.05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08 909 910 911 912 913 914 915 916 917 ... 1078 Next
/ 10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