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세훈 "야권단일화, 권력나눠먹기 정치야합"


오세훈 한나라당 서울시장 후보측은 14일 야 4당의 단일후보 합의에 대해 "야권 단일화는 권력을 나눠먹으려는 목적의 정치야합"이라고 비판했다.

오 후보 선대위의 김동성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한명숙 민주당 후보와 이상규 민주노동당 후보는 당의 정체성과 색깔이 전혀 다른 데로 오로지 선거에 이기기 위해 야합했다"며 이렇게 밝혔다.

김 대변인은 "공동 선대위를 구성해 공동 시정운영 방안을 논의한다고 하는데 이것도 모자라 진보신당 후보까지 끌어들여 비빔밥 야합 세력을 만들고 권력을 나눠먹으려 한다"며 "이렇게 되면 서울 시정이 갈기갈기 찢어져 누더기가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국민은 안중에도 없고 오직 권력 나눠먹기에만 혈안이 된 무능하고 부패한 야당을 국민은 엄중히 심판할 것"이라며 "국민들은 더 이상 속지 않는다"고 말했다.






"국민들은 더 이상 속지 않는다"
엉....알고잉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