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 오는 5월 '광우병 위험 통제국'이 될 전망이다.

13일 농림수산식품부에 따르면 세계동물보건기구(OIE) 과학위원회는 지난주 회의를 열고 '한국을 광우병 위험 통제국으로 인정할 만하다'고 평가했다.

또 이러한 내용을 담은 과학위의 결정문이 60일간의 회람 절차를 거쳐 5월 총회에서 최종 승인이 날 예정이다.

광우병 위험 통제국 지정은 한국이 소의 출생·사육·도축·유통 등 생산에서 소비에 이르는 전 과정에서 광우병 발병 가능성을 적절히 통제하고, 광우병에 걸린 소가 식품으로 사용되지 않도록 관리할 능력이 있다고 국제적으로 공인받는 의미가 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