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84 댓글 8
23일 한경닷컴의 취재를 종합하면, 지난 17일 동대문구의 한 새마을금고 건물에 부탄가스통 20개를 놔둔 채 "전부 터트려버리겠다"고 위협해 경찰에 붙잡힌 문모(57)씨는 자기 딸이 성추행당하자 억울함을 알리기 위해 이같은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나타났다.

문모 씨는 지난 16일 밤 서울 동대문갑 출마를 선언한 여명 국민의힘 예비후보자의 캠프를 찾아 "내 딸이 새마을금고 이사장에게 성추행당했는데, 모두 묵살하려고 한다"며 울분을 토했다.

여명 캠프 사무장은 당시 그가 술을 마신 상태라는 점을 감안해 다음 날 연락을 취했지만, 그는 분을 이기지 못해 '부탄가스 테러 협박' 범행을 저지른 뒤였다.


문 씨는 자기 딸을 성추행한 이사장에 대한 적개심에 새마을금고 건물을 찾아 일회용 부탄가스통을 터뜨리겠다며 직접 경찰에 전화해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건물 내부 현금 자동 입출금기(ATM)실에서는 실제로 부탄가스통 20개가 발견됐지만, 주말이라 이용객이 없어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문 씨의 딸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는 새마을금고 이사장 A씨는 지난 21일 여직원 성추행 혐의로 입건됐다. A씨는 당시 개인 면담을 하자며 여직원을 불러낸 뒤, 동대문구의 한 카페에서 대화를 나누다 지하 술집으로 데려가 피해자가 원치 않는 신체 접촉을 한 것으로 전해진다.

이후 여직원을 집 앞까지 데려다주며 껴안고 이마에 입을 맞추기도 했다. A씨는 MBC에 "어리니까 여자로 보지는 않았다. 3살 먹은 손자가 있다. 늘 이마에다가 입 맞추기 하는데 걔가 측은해서...."라고 해명했다.

A씨는 지난달엔 직원들에게 안규백 더불어민주당 의원에게 줄 정치후원금을 10만원씩 내도록 강요한 의혹도 받고 있다.

후원금을 받은 안 의원 측은 "후원금 납부를 지시했다는 사실을 전혀 몰랐으며 부탁한 적도 없다"며 "해당 새마을금고 직원들이 낸 후원금은 합쳐서 100만 원대"라고 설명한 바 있다.

한편, 고용노동부는 성추행 사건이 언론에 알려지자 "보도에 담긴 피해자 인터뷰와 CCTV 영상, 이사장 해명 인터뷰 등을 볼 때 남녀고용평등법상 직장 내 성희롱 행위로 볼 수 있는 고도의 개연성이 인정돼 직권조사를 개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image 1.jpg

 

image 2.jpg

 

image 3.jpg

 

image 4.jpg

 

image 5.jpg

 

image 6.jpg

 

image 7.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0535 한밤중 새벽 정자에서 자고있던 여학생이 걱정된 지나가던 행인 엘제키키 2024.04.23
20534 요즘 전통시장에서 횡행한다는 가짜 지폐 쿠앤크 2024.04.23
20533 어쩌다 울나라가 이 지경까지... 5 춤추는말리 2024.04.23
20532 '채 상병' 회수 당일, 이시원 비서관·국방부 통화내역 확보 5 메르시안 2024.04.23
20531 찜질방에서 직접 몰카범 잡은 여성 10 블랙캣 2024.04.23
20530 한국 물가 상승률 5 옹이옹 2024.04.23
20529 무인점포 사장이 상습 절도범 업어치기로 제압 5 상쾌하게!깨끗하게! 2024.04.23
20528 잼버리 결과 보고서 전격 공개, '한국 정부 개입 때문' 10 뮤즐링 2024.04.23
20527 아파트 민폐주차 8 현금자급기 2024.04.22
20526 파업의사들 출입금지한 식당에 의사들이 단체로 리뷰테러 중 10 설악산타 2024.04.22
20525 한국, 인플레 더 빨리 탈출?…"물가관리성적 일본에 이어 2등" 6 블랙라벨 2024.04.22
20524 출산율 0.7이 1보다 0에 가까운 이유 6 혓바늘 2024.04.22
20523 경찰의 늦장대응으로도 비난받았던 전북대병원 로비 여중생 살인 사건 8 Bean 2024.04.22
20522 한국은행에서 발견한 출산율이 감소하게 된 원인 중 하나 9 스윗캣 2024.04.22
20521 데이트 폭력으로 숨진 딸과 엄마의 통화 5 아우름이 2024.04.22
20520 오송역 근처 카페.news 4 Cloud 2024.04.22
20519 우회전 일시 정지 단속 1년, 현장 가보니..."열에 아홉은 위반" 7 맛있는건살찐다 2024.04.22
20518 길 가다 전동 킥보드 냅다 차버리는 남성 9 세상을네품안에 2024.04.22
20517 “총선 참패 탓?” 공직 기강 점검에 술렁이는 세종시...오늘부터 3주간 근태 체크 7 갈매기의꿈 2024.04.22
20516 PC 허영인 구속 기소‥"포상금 지급" 노조 탈퇴 실적 경쟁 4 일동뮤지 2024.04.22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027 Next
/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