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888 댓글 6


▲ 천성관 전 검찰총장 후보자의 아들이 미니홈피에서 노무현 전 대통령을 비하하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사진은 홈피의 한장면>


천성관 전 검찰총장 후보자 아들 미니홈피서 노 전대통령 비난

[이뉴스투데이] 2009년 07월 18일

수상한 돈거래와 골프여행, 사치품 구입 및 청문회 거짓말 등으로 검찰총장 후보내정이 철회된 천성관 전 서울지검장의 아들이 비난을 사고 있다.정치웹진인 서프라이즈의 "혹시"라는 닉네임의 네티즌은 지난 14일 16시 56분 "천성관 아들 미니홈피에서 노 대통령 비방"이라는 제목으로 천성관 전 후보자의 아들 미니홈피 캡처화면과 함께 이런 x은 싸이처럼 다시 군대에 보내야 하는데(싸이가 억울할 듯)대놓고 부정하게 전공도 아닌 편한 병역특례한다는 거드름 글에 내가 아는 변호사하던 대통령중엔 아에 전공도 아닌 사람도 있는데 뭐"라고 적었다.

이 캡처화면은 조회수가 12만회를 넘었고 댓글도 수십개가 달렸다.  캡처화면에 따르면 2007년 5월 당시 천 전 후보자의 아들은 2007년 그는 캡쳐 이미지와 함께 대놓고 부정하게 전공도 아닌 편한 병역특례한다는 거드름 글에 나온 "내가 아는 변호사하던 대통령 중엔 아예 전공도 아닌 사람도 있는데 뭐""라며 노 대통령을 빗댄 글귀에 분노를 표했다. 캡처된 화면 메인에는 ㅋㅋㅋ 꼬꼬마들이 수고가 많아요라며 "학과 안나왔고 기자도 신방과 안나왔으니까"라고 비아냥댔다. 캡쳐한 천 전내정자의 아들의 미니홈피에는 "ㅋㅋㅋ 꼬꼬마들이 수고가 많아요 "라고 대문 인삿말이 있고, 2007년 5월 인삿말인 "군인 닥치고 훈련. 프로그래머는 컴공과 안나와도 돼 (중략) 내가 아는 변호사하던 대통령 중엔 아예 전공 없는 사람도 있는데 뭐"라고 쓰여 있다. 이 글이 올라오자 네티즌들은 곳곳에 퍼 나르며 강력히 비난하고 있다.네티즌 "낮술XXX"님은 "애비를 보니 그 X끼가 짐작이 되네"라고 했고, "이게XX"님도 "편법과 반칙으로 인생을 살아온 애비에게 배운 그 자식새끼들은 세상을 부조리가 난무하고 비겁과 특혜만이 살아남는 모순을 당연한 것으로 받아들인다. 역시 지애비에 지 새끼군."리가 비난했다.



----------------------------------------------


부친이 한창 욕먹고 있는데
아들이 참 잘하는 짓
  • 하양토끼 2009.07.19 05:13
    이건 아니지~콩가루집안 집안교육 티내지 말고

    억울하게 가신 고인에 대한 예의를 지키세요
  • 여성시대 2009.07.19 15:31
    저건 뭐야~
  • 프링글스 2009.07.20 02:09

    개ㅁ념이없나요

  • 플라운더 2009.07.20 02:50

    네티즌 글이 딱 어울리는 말이네요..
    "지애비에 지새끼"-_-

  • 바라건데.. 멍청한 아들놈아~
    '니들이 그래봤자 어쩔꺼야~'
    이런 생각 버리고~아버지 잘만나(?)편히 사는구나 아버지께 고마워해라~(너희 아비가 그 자리까지 오를려구 얼마나 공부도 많이하고 이런 저런일을 많이 해결했겠니^^)더불어 곧은 마음가짐과 정직함을 물러주신걸 감사하게 여기구~평생 존경하며 잘 모셔라~

  • 실업자증후군 2009.07.22 18:50
    똥먹은 입으로 참 말많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285 [피겨] 여자 쇼트 결과..김연아 7위, 곽민정 23위 우울한 푸른색 2010.03.27
2284 김연아, 세계선수권대회 쇼트 7위 '충격' 퍼플마녀 2010.03.27
2283 진짜 한심하네여...도시락폭탄 던지다 손가락이 잘린 안중근? 구들구들 2010.03.27
2282 연아 &오서코치 경기 후 인터뷰 퍼플마녀 2010.03.27
2281 김연아 sp후 일문일답. 2 세상생각 2010.03.27
2280 [해군초계함침몰] 실종자 및 구조자 명단 옵티프리 2010.03.27
2279 뒤집힌 천안함, 46명 실종 옵티프리 2010.03.27
2278 오열하는 실종자 가족 세상생각 2010.03.27
2277 ‘음주운전’ 에 빼앗긴 한 청년의 꿈 2 폭풍눙물 2010.03.27
2276 "바람불고 파도친다고 오늘 수색을 못한다더라." 가리워진길 2010.03.27
2275 해군이 보는 서해안 초계함 침몰. 언터쳐블 2010.03.27
2274 '천안함 침몰' 장교보다 사병 피해컸던 까닭은 부드럽게 흐른다 2010.03.27
2273 주민들도 어선 타고 구조..."갑판에 매달려 살려달라" 프리티훼이스 2010.03.27
2272 오늘 농림수산식품부 7명 전원사망 교통사고 직원 '줄초상'에 침통 플라이윙 2010.03.27
2271 곽민정, 총점 120.47점 "너무 아파 앞이 캄캄" 감전성시대 2010.03.27
2270 김연아 세계선수권 프리 연기 사진 pae2311 2010.03.28
2269 김연아, 프리에서도 점프 실수…총점 190.79점 중간 1위 딸기쨈빵 2010.03.28
2268 [피겨]월드 여자싱글 최종 결과, 김연아 은메달 1 맑은 물소리 2010.03.28
2267 [피겨] 여자 프리 + 합계 채점 결과 (김연아 2위) 맑은 물소리 2010.03.28
2266 '프리1위' 김연아, 최선 다한 연기로 값진 銀 2 새해 BOOM UP 2010.03.28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908 909 910 911 912 913 914 915 916 917 ... 1027 Next
/ 10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