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16 댓글 7
대구의 한 구청 공무원이 임신 9개월인 부인을 두고 신입 여직원과 불륜을 저질렀다는 폭로 글이 내부 정보망에 게재돼 논란이다.

자신을 A구청의 공무원 아내라고 밝힌 B씨는 지난 12일 A구청 내부정보망에 “남편이 여자 후배와 불륜을 저질렀다”는 폭로 글을 올렸다.

폭로 글에 따르면 B씨는 “현재 임신 9개월인데도 남편이 신입 여직원과 불륜을 저질렀다”며 “남편이 지난해 신규로 들어온 여직원과 출ㆍ퇴근을 하고 주말 초과 근무 등을 하며 데이트를 즐겼다”고 주장했다.

B씨는 블랙박스를 확인해 남편의 불륜 사실을 알아차렸다고 했다. 그러면서 “불륜 사실이 알려진 뒤 남편이 용서를 빌었고 다시 기회를 줬지만 남편은 더 철저하게 여자 후배와 불륜 관계를 이어갔다”며 “연락을 안 한다고 했지만 출근길과 점심시간에 데이트를 하고 있었다”고 덧붙였다.

https://m.news.nate.com/view/20220114n0020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2182 “방역패스 철회하겠다”던 윤석열, QR 패싱하다가 ‘과태료 처분’ 9 김뚜 2022.01.14
82181 서울 상점·마트·백화점 방역패스 효력 정지 결정..청소년 방역패스도 정지 14 미간주름 2022.01.14
82180 공군 “순직 조종사, 민가 피하려고 비상탈출 시도 안 해” 1 프리선언 2022.01.14
82179 싸움 말리던 고교생 살해.."지혈하라"며 웃던 20대 '징역 25년' 2 에스버드 2022.01.14
82178 '여성 112명 점수 조작해 남성 합격' 국민은행 전 인사담당자 징역 1년 확정 8 금블리 2022.01.14
82177 "아이파크 불안해요" HDC현대산업개발 사실상 퇴출 위기 8 곱쓸강아지 2022.01.14
82176 '김건희 7시간 녹취' 뭐길래..국민의힘, MBC 이어 유튜브 방송도 가처분 신청 7 그와나사이 2022.01.14
82175 '법적대응 총동원' 野 "김건희 통화 방송 손배소송도 추진" 8 꿈꾸는토끼 2022.01.14
82174 붕괴 현산 아파트 입주, 최대 6년 지연될 수도 6 그런가방 2022.01.14
82173 횡단보도서 20대 여성 치어 숨지게 하고 "재수 없다" 소리친 50대 8 피꺼억츄 2022.01.14
82172 대리수술’ 병원 의사·간호조무사 6명 징역형 집행유예 3 뿌마 2022.01.14
82171 '2천215억 횡령' 오스템임플란트 직원 "단독 범행" 8 바본가봐 2022.01.14
82170 아파트 붕괴 조사단장 "전체 붕괴 가능성은 희박, 2주 뒤에나 구조대 진입" 7 욕심없는곰 2022.01.14
82169 혼자 사는 여성 '도어락' 노린다..'비번 관리' 주의보 7 인인인 2022.01.14
82168 '5억 항암제' 킴리아 건보 적용 받는다..1억 폐암약도 대상 5 붸레붸레 2022.01.14
82167 "동료와 고객 발길 돌린다면"..멸공 외친 정용진 끝내 사과 10 개롱이 2022.01.14
82166 국민연금이 보낸 공문 한 장에..대기업들 일제히 '긴장' 11 라떼타운 2022.01.14
» "임신 9개월인데 남편이 신입 여직원과…" 공무원 불륜 발칵 7 무너지다 2022.01.14
82164 “불났어요” 문 두드려 사람들 대피시킨 고3 영웅들 5 쁘앙쁘앙 2022.01.14
82163 디자이너의 죽음 이후, 현대차 조직문화 달라졌을까? "너희들에게 실망했다" 9 간지르르 2022.01.1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151 152 153 154 155 156 157 158 159 160 ... 4265 Next
/ 426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