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2 댓글 11
윤 후보는 ”경제 성장이 안 될 때는 기존의 일자리를 나눠야 한다“며 ”그걸 차지한 기성세대가 안 놓고 있으면 여러분들이 갈 곳이 없는 것“이라고 말했다. 윤 후보는 ”경제를 성장시키고 기업의 일자리를 만드는 건 시간이 걸린다며 ”제도적으로 빨리할 수 있는 것이 기존의 노동시장을 조금 물렁물렁하게 유연화시키자는 것“이라고 밝혔다. 또 윤 후보는 ”노조가 탄탄하게 쥐고 있으면 기업에서 젊은 사람들 뽑고 싶어도 노조가 못 뽑게 하는 곳이 많다“며 ”회사 경영진 입장에서 어쩔 수 없이 끌려다니는데 그걸 바꿔야 한다“고 했다

 

윤 후보는 ”일자리라는 게 비정규직이냐 정규직이냐 대기업이나 중소기업이나 차이가 없다“며 ”사실 임금에 차이가 없으면 비정규직 정규직이 큰 의미가 있겠냐“고 밝혔다. 그러면서 윤 후보는 ”특히 요새 젊은 사람들은 어느 한 직장에 평생 근무하고 싶은 생각이 없지 않냐“고 반문했다.

 

해고를 자유롭게 해야 한다는 맥락의 발언도 있었다. 윤 후보는 ”미국은 해고가 굉장히 자유롭다“며 ”회사가 조금 어려우면 그냥 (직원을) 자르게 돼 있다. 실제 기업들이 경쟁이 안 되거든, 그래서 유럽도 노동보호가 철저하다가 해고를 자유롭게 해놨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기술의 중요성을 이야기하는 과정에서 아프리카 지역을 비하했다. 윤 후보는 “지금 기업은 기술력으로 먹고산다”며 “사람이 손발로 노동하는 것은 아프리카나 하는 것이고 대한민국 정도면 최고의 기술로 경쟁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윤 후보는 “제가 집권하게 되면 기업의 일자리 창출을 방해하는 일체 규제를 없앨 생각”이라며 “기업이 외국에 나가 있더라도 한국에 돌아오게 하고, 양질의 일자리가 많이 나올 수 있게 경제 규제를 과감하게 풀 것”이라고 강조했다.

http://m.mediaus.co.kr/news/articleView.html?idxno=225215

  • ?
    소올나무 2021.09.15 15:51:35
    사고회로가 박그네랑 똑같음
    그래서 아프리카랑은 외교 안할꺼니??
  • ?
    햇살주인 2021.09.15 16:38:50
    노동자 비하에 외국 비하까지 대단하네
  • ?
    안젤로맨 2021.09.15 16:43:32
    진짜 수준이 참 ㅋㅋㅋ
    그리고 이런거 빼놓고 보도하는 언론 수준도 참
  • ?
    또르르또르르 2021.09.15 17:34:24
    손발로 노동하는사람들이 이래도 좋다찍음...
  • ?
    거침없이 2021.09.15 20:13:40
    건설노동자 공장노동자 단순알바 택배 이런분들은 여권 다시 맹글어야겠네..
  • ?
    º나비효과º 2021.09.15 20:13:55
    ㅋㅋ 그냥 동네 할배수준이네여
  • ?
    세상사는이야기 2021.09.15 20:14:36
    말 한마디에 두 집단 비하네요..
    아프리가사람, 육체노동자
    무식의 끝판왕같아요
  • ?
    너이름이모야 2021.09.15 20:15:27
    인종차별 + 직업비하를 원큐에..
    진짜 대단하다ㅋㅋ
  • ?
    왓츠업? 2021.09.15 20:15:44
    진짜 천박한 대가리로 살아온 쓰레기네
  • ?
    바람난붕어 2021.09.15 20:16:13
    상상 이상의 미친놈이네
    비하 발언을 1타2피로 하네
    어마어마 하다 진짜
  • ?
    참이슬분유 2021.09.15 20:16:36
    진짜 인터뷰에서도 저렇게 말하는데 평소에 어떻게 살았는지 참

82457 차로 친 여성, 27m 날아가 숨졌는데..범인은 "재수없다" 큰소리 8 감전성시대
82456 수상할 정도로 빠른 대한민국 국방력 증가 13 부드럽게 흐른다
82455 “중학생이 쏜 고액 별풍선”…결국 환불받았다 6 라니라니
82454 3년간 치매 아내 돌본 80대男 부인 살해 후 극단적 선택, 유서엔 "내가 데려간다" 10 테스
82453 오늘 방한 한 중국 외교부장관 왕이가 오늘 미치는 이유 15 빠빠라기
82452 오늘자 대한민국 국방부의 추석종합선물세트 11 행복하자
82451 오늘자 도산 안창호함 SLBM 발사 성공 장면.gif 10 올레~
82450 성접촉 거부하자 28세 연하 아내 무차별 폭행 88세, 실형 2년 4 모두표시
82449 北 미사일 쏜 날..문 대통령, 세계 7번째 SLBM 보유국 천명 15 시동이
82448 "오늘부터 난 한국인" 美 기업들 찬탄케 한 韓 구글·애플 '인앱 결제' 제동 5 오호랏
82447 현대 캐스퍼 옥외광고 5 너이름이모야
82446 "심각한 위기 봉착"...결국 국제사회에 손 내민 탈레반 6 가리워진길
82445 "철저히 재조사해야"..'김건희 논문 조사불가'에 국민대 학내 반발 커져 8 라벤다티
» 윤석열 “손발 노동은 아프리카나 하는 것” 11 하야니드
82443 [속보] 합참 “북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 발사” 6 번지점프
82442 남친을 파이프로 때린 40대 여성..현행범 체포 6 메루메루
82441 제 14호 태풍 찬투(CHANTHU) 예상 진로도 (2021년 09월 15일 10시 00분 발표) 6 참이슬분유
82440 "한방에 완치되는데 주사값이 25억" 아기엄마의 눈물 청원 10 뺄거라니까!!!
82439 술 취해 아버지 살해한 아들 긴급체포…어머니도 폭행 ‘중상’ 7 세상사는이야기
82438 카카오뱅크 사회공헌활동 금액은 고작 3.5억원 4 탱탱얼굴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 4125 Next
/ 4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