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4 댓글 14
"위안부 자발적" 주장한 램지어 교수 논문에 학계 비판 쏟아져

일본군 위안부의 강제성을 부정하며 피해자들을 '자발적 매춘부'로 규정한 미 하버드대 로스쿨 교수의 논문에 학계가 비판을 퍼붓고 나섰다.

하버드대 교내 신문인 <하버드 크림슨>은 7일(현지시간) 제2차 세계대전 당시 일본군 위안부가 자발적 모집에 의한 것이라는 마크 램지어 교수의 주장한 국제적인 논란에 휘말렸다고 전했다.

이어 "일본 우익 성향의 일간지 <산케이신문>이 소개한 이 논문이 한국 언론의 헤드라인을 장식하며 국민적 분노에 직면했다"라고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210208061200088


  • 갈매기의꿈 2021.02.08 11:21
    하버드 학생들도 한인학생회를 중심으로 비판성명 내고 아시안 학생회들도 동참했다고 함
  • 스윗캣 2021.02.08 11:21
    오..잘됐네
  • 일루미나 2021.02.08 11:22
    역풍 제대로 불어서 제대로 일본이 국가적 차원으로 무슨 짓을 하는지 다 까발려졌으면
  • 뷰리파이터 2021.02.08 11:22
    미츠비시 교수 ㅋㅋㅋㅋ
  • 일동뮤지 2021.02.08 11:23
    잽머니 먹은 사람이 있는데 왜 소녀상이 세워지고있겠니.. 사회적으로 역사적으로 확고한 증거와 증언들이 있으니까 반박이 안되니까..
  • 아우름이 2021.02.08 11:23
    진짜 일본에서 욱일훈장까지 받은 로스쿨 교수가 지가 뭐라고 역사를 더럽혀
  • 맛있는건살찐다 2021.02.08 11:23
    잽머니가 그렇게 달달했냐
  • 또다른시작 2021.02.08 11:23
    저 논문이 통과되었다는거 자체가 서양에서 인식이 부족하다는거니까 이참에 각인을 시켜줘야함 멋지다 하버드 한인학생회!
  • 나비고냥이 2021.02.08 11:24
    심지어 로스쿨 교수였구나

    하버드나 우리나라나 전공이나 잘하지 엄한소리하는 인간들 있네
  • 블랙라벨 2021.02.08 11:24
    공론화 하면서 위안부의 존재에 대해서 많이 알려지길.. 일본 사람들 이미지 좋은거 진짜 에바야
  • 세상을네품안에 2021.02.08 11:24
    거짓으로 덮을려다 더 일 키우고 망신을 당한다는 걸
    원숭이들은 모르더라
  • 콩가콩가 2021.02.08 11:24
    남의나라 역사 더럽히더니 꼴좋게 망신당하겠네
  • 흠냐링링링딩 2021.02.08 11:25
    학자로서 신념이란걸 찾아볼수없는 논문..
  • 비커머쿠인 2021.02.08 20:02
    전세계로 이슈화되어
    일본이 뻔뻔스런 억지소리 다시는 입도 뻥긋 못하게 되는 계기가 되길 바람.

    일본돈에 학자로서의 영혼까지 팔아먹은 램지어는 하버드대서 퇴출되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77922 최숙현 여론 식은 뒤 '보복'.."다음 번엔 누가 나설까요?" 6 Bean 2021.02.08
77921 3세 아동에게 10여 분간 물 7컵 먹인 교사..의사협 "살인미수" 8 혓바늘 2021.02.08
77920 아내만 없으면 어린 딸 성폭행한 父..아이 '극단적 선택' 시도 9 블랙라벨 2021.02.08
77919 해리스 前 美대사 "한국서 인종차별 당해..덫에 걸렸다" 9 시선의끝 2021.02.08
» "위안부가 매춘부? 비참하다".. 하버드대 교수들 '반격' 14 베네치아♪ 2021.02.08
77917 WHO, 코로나19 발원조사 중 우한에서 중요단서 발견 12 나비고냥이 2021.02.08
77916 '재갈물리기' 비판 커지는데..與, '언론개혁'법 강행 논란 9 일루미나 2021.02.08
77915 "노는데 시간이 어딨어요"..'코로낮술' 대낮부터 술집 북적 8 흠냐링링링딩 2021.02.08
77914 "호감도 떨어지고 있다" 민주당 43% vs 국민의힘 19% 7 맛있는건살찐다 2021.02.08
77913 현대차·기아, 애플과 협상 중단.."협의 진행하고 있지 않아" 3 세상을네품안에 2021.02.08
77912 6세아이 친 운전자 '만취+뺑소니+스쿨존'..그래도 집행유예? 4 갈매기의꿈 2021.02.08
77911 격리시설서 땅굴 파 탈출한 인도네시아인 집행유예 4 일동뮤지 2021.02.08
77910 매일 새벽 출근…사무실 아닌 여자화장실 향한 공무원 9 모두의파티 2021.02.08
77909 무면허로 운전하던 10대들..탱크로리 들이받아 2명 사망, 2명 중상 8 얼얼한데 2021.02.08
77908 김종인 "국민의힘 후보로 충분, 안철수에 끌려다닐 수 없다" 6 라떼니 2021.02.07
77907 "너무 편하고 틈새 잘 막아"..미국서 'KF94' 열풍 8 다시가본호수 2021.02.07
77906 위안부 미국 교수가 일본에게 받는 페이 5 햄볶아연♥ 2021.02.07
77905 나경원 사무실에 "뼛속 친일" 빨강 락카칠..집행유예 6 떼굴떼굴 2021.02.07
77904 '20년 응징' 예고한 변호사..윤서인 "내가 다 부끄럽다" 14 애플바나나 2021.02.07
77903 "반도체 수출 규제, 韓은 탈일본…日기업만 피해" 日의 때늦은 후회 12 바람속에는 2021.02.07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65 366 367 368 369 370 371 372 373 374 ... 4266 Next
/ 42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