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미애 법무부 장관은 27일 미래통합당에서 법무부 장관의 검찰총장 지휘권 삭제법안 추진에 대해 "검찰 권한은 정말 막강하다"며 "수사, 기소, 공소유지에 더군다나 영장청구권까지 가져서 견제받을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추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정치적 책임을 지는 주권재민의 원칙에 따라 선출된 권력이 대통령을 정점으로 임명을 받은 법무부 장관이 정치적 책임을 지는 입장에서 (검찰을) 통제하는 것은 국민을 대신한 민주적 통제로 반드시 필요하다"며 "그래서 검찰청법 제8조가 있다"고 말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7271213429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