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미래통합당 원내대표가 24일 정부·여당에서 언급되고 있는 '행정수도 이전론'에 대해 "예전에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께서 말씀하셨다시피 행정수도 문제로 선거에 재미 좀 봤다는 그런 발상"이라며 "(더불어민주당이) 재미 한 번 더 보려고 그러는 것"이라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고 박원순 전 시장의 성추행 논란, 인천 상수도 유충 문제 등을 언급하며 "저희들은 민주당이 궁지에서 벗어나기 위해서 엉뚱한 데 이슈를 던진 것이라 보고 가급적 논의를 확대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밝혔다.


https://news.v.daum.net/v/202007240917303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