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 미래통합당 외교안보특별위원장은 17일 "더불어민주당의 폭주로 (국회의) 외교안보 기능이 제대로 작동하지 못 하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박 위원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열린 외교안보특위 회의에서 "민주당이 힘으로 밀어붙여 일방적으로 원 구성에 나서 초당적으로 논의해야 할 외통위와 국방위 마저 정쟁의 산물로 전락시켰다"며 이렇게 말했다.

박 위원장은 "북한의 개성공단 내 남북연락사무소를 폭파한 것은 사실상 군사도발"이라고 정의하며 "민주당은 지금이라도 단독 원 구성을 철회하고 국민을 안심시키는 초당적 외교안보통일 정책을 제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https://news.v.daum.net/v/202006171500226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