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남성이 방범창이 허술한 아파트 1층에 침입해 여성을 성폭행하려다 미수에 그쳤다. 경찰은 달아난 이 남성의 행방을 쫓고 있다.

광주광역시 광산경찰서는 21일 오후 11시경 광산구 월계동의 한 아파트 1층 집에 몰래 들어가 50대 여성 A 씨를 성폭행하려던 남성 B 씨를 추적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B 씨는 길을 지나다 A 씨가 집에 혼자 있는 것을 보고, 들어가 A 씨를 성폭행하려고 했다.


https://m.news.naver.com/read.nhn?oid=020&aid=0003287585&sid1=102&mode=LSD